피오나 애플 인터뷰, 1997/11

TW: 성폭행, rape

Interview with Fiona Apple for Spin; Nov. 1997, by John Weir

Then suddenly she’s talking about when she was raped.  She doesn’t wait to be asked about it; she just quietly tells me, sitting forward in an overstuffed chair with her feet splayed but her back straight and her head tipped down.

“I was in the hall,” she says, “home from school. It was the day before Thanksgiving, 1989. I got off the elevator, and this guy came toward me, and I remember thinking that he wanted to hurt me.”[…]

“Afterwards, I went out to L.A. to live with my father and go to high school because I was scared.  I was scared for a long time.  I didn’t make any friends in California, so I came home, and took this self-defense course, 25 hours of it, five hours a day for five days, just fighting as hard as I could.  And I told myself, I have to fight my way back.  Because after the rape, I thought I was supposed to have died.  I fought for that, I fought to be alive, I fought for here,”[…] “I’m impressed with myself for getting here, but I’m not so impressed with here.“ 

[…] she makes you rethink your understanding of power.  I remember her saying that the guy who raped her was much weaker than she was. “How much strength does it take to hurt a little girl?” she asked. “How much strength does it take for the girl to get over it? Which one of them do you think is stronger?” 

그리고 갑자기 그녀는 그녀가 강간당했던 때에 대해서 이야기하고 있다. 그것에 대해 질문 받기를 기다리지 않고, 그냥 조용히 나에게 말한다. 지나치게 솜이 많이 들어 있는 의자에 몸을 앞으로 기울여 앉은 상태로, 발끝은 바깥을 향하지만 등을 꼿꼿이 세우고 머리는 아래로 기울인 채.

“나는 복도에 있었어요.” 그녀는 말했다. “학교에 다녀온 거였죠. 1989년 추수감사절 전날이었어요. 난 엘레베이터에서 내렸고, 어떤 남자가 나를 향해 왔는데 그 사람이 나를 다치게 하고 싶어한다고 생각했던 게 기억나요.” […]

“그 일이 있고 나서, 두려움 때문에 아버지와 살면서 고등학교에 다니기 위해 LA로 갔어요. 오랫동안 두려웠죠. 캘리포니아에서는 친구를 한 명도 만들지 않아서, 방과후에는 집에 와서 자기방어 수업을 들었어요. 25시간, 하루에 다섯 시간씩 5일간, 내가 할 수 있는 최선을 다해서 싸운 거죠. 그리고 나는 스스로에게 말했어요. 싸워서 되돌아가야 해. 왜냐면 강간 이후에, 나는 내가 죽었어야 한다고 생각했거든요. 나는 그걸 위해서 싸웠어요, 살아 있기 위해서, 여기를 위해서.” […] “나는 여기까지 다다른 나 자신이 놀랍지만, 여기는 그다지 놀랍지 않아요.”

[…] 그녀는 당신이 힘에 대해 이해하는 바를 다시 생각하게 만든다. 나는 그녀가 그녀를 강간한 남자는 그녀보다 훨씬 약하다고 말한 걸 기억한다. “작은 소녀를 해치기 위해서 얼마나 많은 힘이 필요한가요?” 그녀는 물었다. “그 소녀가 그 경험을 넘어서려면 얼마나 많은 힘이 필요한가요? 둘 중 누가 더 힘이 더 세다고 생각하세요?”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